세브리노 코튼 셔츠
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
상품조르기 대량구매문의
(해외배송 가능상품)

세브리노 코튼 셔츠

고밀도 소재로 제작되어 탄탄한 퀄리티에 살짝 루즈하게 떨어지는 쉐입으로 편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는 제품입니다.


기본 정보
Price 29,000 won
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
SNS 상품홍보
SNS 상품홍보

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.

상품 옵션
Color

Size

옵션 선택

(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/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)

사이즈 가이드

수량을 선택해주세요.

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.
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세브리노 코튼 셔츠 수량증가 수량감소 29000 (  )
총 상품금액(수량) : 0 (0개)

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바로구매하기예약주문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

이벤트

Related items

궁금한것은 무엇이든 물어보세요!
    관련상품
    check product name price option quantity
  • 코드 10부 면바지

    41,000 won
    • Color
    • Size

    수량증가 수량감소

관련상품 함께 장바구니 담기

 

 




<MD comment>


기본에 충실한 디자인으로

부담없이 데일리하게

즐길 수 있는 제품입니다.


살짝 루즈하게 떨어지는 쉐입으로

편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으며,


가볍지만 탄탄한 원단으로

초여름까지 클린하게

착용하실 수 있습니다.


8가지의 컬러구성으로

선택의 폭이 넓어

소장가치 충분한

제품입니다:)





<Fitting  size>


그린 / M사이즈 착용




<Model size tip>


175cm / 65kg / 평소 상의 95-100 착용


착용했을 때 조금 여유있는 핏입니다.




<Color>


그린(모델착용), 라이트카키

화이트, 인디핑크, 베이지,

머스타드, 애쉬블루, 블랙




<Size>



M size 


 어깨: 43.5cm / 가슴: 53.5cm / 소매길이: 62cm / 총장: 74cm



L size 


 어깨: 44.5cm / 가슴: 54.5cm / 소매길이: 63cm / 총장: 75cm




<Fabric>


코튼




<Detail info>


-피팅


크게나옴  / 살짝여유 / 작게나옴 



-신축성


좋음 / 보통 / 없음



-안감


전체안감 / 부분안감 / 안감없음



-두께감


두꺼움 / 보통 / 얇음



-비침


많이비침 / 살짝비침 / 비침없음



(화이트,아이보리 계열 제품은 비침이 있을 수 있으며, 

측정 방법에 따라 1~3cm정도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.

이는 제품 불량이 아님을 안내해드립니다.)





 

 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 


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 













 













 

 

 

 


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 

 













 














<Green>

 

<Light khaki>

 

<White>

 

<Indi pink>

 

 

 

 

<Mustard>

 

 

 

 

<Ash blue>

 

<Black>

 















 

Review

상품의 사용후기를 남겨주세요.

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.

 "19세 미만의 미성년자"는 출입을 금합니다!

성인인증 하기

상품사용후기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
2 만족 네**** 2019-04-22 13 5점
1    답변 만족 써드플랫폼 2019-04-22 1 0점

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

첫 페이지 이전 페이지
  1. 1
다음 페이지 마지막 페이지

Q&A

궁금한것은 무엇이든 물어보세요!

게시물이 없습니다

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